1월에 다녀온 방콕


사진찍는게 귀찮은 남자라 몇장 찍지도 않았지만


증거를 남기기 위한 쓸데없는 탑승기




나리타따위 사진 없어도 다들 아시잖아요?


그래서 패쓰함




델타 스카이클럽 입구


다들 델타 스카이클럽 정도는 가 보셨잖아요?


그래서 실내 분위기등을 찍은 사진은 패쓰





보딩패스는 신속배달 카운터에서 빳빳한 종이로 받아야지요


엣헴


비루한 N클이지만, 골드 메달리온 덕분에 비상구좌석 지정 + ZONE SKY







항상 똑같은 메뉴임


매일 바뀌는 메뉴까지도 안바라고, 그냥 월별로라도 바뀌었으면


근데 블루치즈드레싱은 사랑임





출발 게이트는 24번 게이트


만석이라 기다리는 사람도 많음




기재는 흔한 A333


외관 사진 없어도 다들 어떻게 생겼는지 아시잖아요


그러니 패쓰





실내는 이러함


ZONE SKY 첫빠따로 탔는데, 이미 유아동반이라던가, 휠체어라던가, 스님들이 먼저 탑승하셔서 앉아있는 사람들이 있음





제 자리는 요기


이착륙시간동안 좀 뻘쭘한 자리이긴 하지만 -ㅅ-





그래도 넓으면 장땡





공조기도 달려있음


공조기는 사랑임





이코노미 어매니티는 참 간단함


이어폰과 수면용품



필요 없어서 아직 안뜯고 모셔두고 있음





넹 일단 와이파이부터 연결하고 갑시다


19.95 떠 있는데, 사실 너무 비싼 것 같아서 고민하며 새로고침 버튼 몇번 누르다 보니


16불로 떨어져서 낼름 결제함





델타 AVOD


그는 사랑입니다





근데 이런 건 안넣어주셔도 ㅇㅇ





왕복 다 목적지까지의 거리 / 출발지로부터의 거리 는 뜨지 않았음





후지산 근처 지나는 중





식사 전 음료서비스와 땅콩, 프렛즐


물론 얼마 전 하네다 사쿠라라운지에서 땅콩먹다 어금니가 깨져 임플란트를 해야 될 상황에 놓였기에


땅콩은 패쓰하겠읍니다





드디어 식사 나옴





비프랑 피쉬 있어서 비프 받음


근데 왜 아스파라거스만 보이는지 ㅡㅡ





밥 먹고나니 불 끔





리얼 완전히 꺼버림





그래서 AVOD 가지고 놈


빠빠빠 2.0 이라는게 있어서 들어보니 역시 들을만한 게 아니였음





델타 AVOD 의 문제는, 이런 각종 버튼들이 AVOD 안에 들어있는 점


안내방송중에 사용을 못함 ㅡㅡ



물론 비상구석은 팔걸이 부분에 버튼 따로 있어서 이착륙시에도 각종 기능 사용 가능



여튼 와이파이를 연결 해 놔서 열심히 와이파이 쓰느라 이후 사진은 업ㅂ음




내 폰이 일본어 설정이라 그런지


일본 출발 노선이라 그런지


원래 쟤네 설정이 저런지 몰라도 일본어로도 와파 끊김을 잘 알려줌



칼같이 1만피트 이하로 내려가면 바로 끊김



별로 심한 터뷸런스도 없었는데 터뷸런스로 인해 두번째 기내식은 제공하지 않겠다는 안내방송을 전하고


그냥 착륙해버림 ㅡㅡ





방콕에서 먹고 마신건 이전 포스팅 참고하시고



다시 돌아갑니다




델타 방콕노선이 참 그지같은게 방콕 출발이 07시 정각임



그래서 일단 호텔을 1박 더 잡긴 했는데, 그놈의 우버때문에 새벽 한시쯤 공항으로 이동함



공항에서 시간이 엄청나게 많았지만 누구처럼 공항 정탐따위 하지 않음 ㅡㅡ 피곤함





넹 대충 감으로 저게 도쿄/나리타 라는걸 알 수 있지여





체크인 카운터가 열리지 않아서 얼른 키오스크로 보딩패스 뽑고 라운지 가려고 함


어 근데 생각 해 보니 짐을 부쳐야됨 ㅡㅡ 액체류... 어떤 분이 두고 가신 액체류 덕분에...^^





오전 3시쯤 되니 슬슬 게이트를 열 준비를 하더니 열림!


분위기가 좀 그래서 사진을 찍진 못했으나, 꼴에 미주행이라고 체크인 하기 전에 수하물 검사 있음 -_-





라운지는 AF 라운지 이용함


체크인 카운터 직원 완전 귀엽...


태국분이라 이름이 너무 길어 외우지 못한 게 문제라면 문제





넹. 역시 빳빳한 보딩패스가 최고죠.


뭐든지 빳빳하고 봐야됩니다





이것도 덤으로 받음


보안검색+출국심사 아무도 없어서 초고속으로 받음 ㄷㄷ





에어프랑스 라운지 먹거리는 나리타 델타 스카이클럽보다 충실했음


근데 핫푸드는 없... 다기 보단 딤섬종류만 있음





돌아가는 길도 A333


역시나 비상구잼






네 뭐 이러합니다


돌아가는 길에는

"님들 여기 비상구 있는거 알고 있음? 니네 뭔 일 있으면 도와줄거임?" 이라고 묻지 않았음 -.-





좌석 특성상 조작용 리모컨이 있음



공항에서 밤샜더니 피곤해서 꿀잠



기내식이고 뭐고 아무것도 안먹음 -_-





일어나보니 착륙한다고 안내방송중


참 빠릅니다



+


방콕 또 가고시프네여



그래서 발권했읍니다







추석연휴표는 미리미리 구입하시는거 다들 알고계시죠 ^^?




'T > Air' 카테고리의 다른 글

AA280 ICN - DFW 탑승기  (2) 2015.03.26
KE714 NRT - PUS 탑승기  (0) 2015.02.22
DL584 / DL585 NRT - BKK 왕복 탑승기  (1) 2015.02.19
UA1231 HNL - LAX 탑승기  (3) 2015.01.03
KE2710 (HND-GMP) / KE1118 (PUS-GMP) / KE719 (ICN-HND) 탑승기  (0) 2014.12.13
GK515 / GK506 NRT-FUK 왕복 탑승기  (1) 2014.11.26
  1. Favicon of http://katamari113.tistory.com katamari113 2015.02.20 16:49 신고

    난 방굴러데시*\(^o^)/*

+ Recent posts